아내의 말처럼 사람들은 단지 이야기가 필요한 것이 아닐까.